AV 뉴스
noname2.png

코미나토 요츠하 인터뷰, AV 데뷔 계기와 데뷔작의 관전 포인트는?

작성자 정보

  • 미스터크랙 작성
  • 작성일

컨텐츠 정보

본문

 

코미나토 요츠하(小湊よつ葉)가 주간 플레이보이와의 인터뷰를 통해 AV 데뷔 계기에 대해 밝혔습니다.

Q : AV에 데뷔하게 된 계기는?
- 연예계를 은퇴하고 2년간 미용관련 직원으로 일하고 있었지만 '나만이 할 수 있는 일을 하고 싶다'라는 생각이 점점 커져왔었다. 댄스나 노래라는 선택도 있었지만 확실한 결의를 가지고 지금까지 해보지 않은 장르에 도전하고 싶었다

- 나는 지금까지 무언가를 결정할 때 더 흥분되는 쪽을 선택했다. 그런 의미에서 AV는 상당히 두근거렸다.

- 연예계를 그만두고 나서 친해진 친구가 말하길 '나 엄청 야스를 좋아하고 업소에서 일하고 있다'라고 이야기해준 적이 있었다. 매우 충격적이었다. 그때까지 나는 인내심이 강했고 그 이미지를 깨지 않기 위해 연기해왔지만 그 친구는 자신의 모든 것을 드러냈었다. 그것이 상당히 부러웠다.

- 그래서 '나도 기분좋은 야스를 해보고 싶다.'라고 생각했고 더 말하면 AV 여배우가 되어서 내 마음을 해방시키고 싶었다

Q : AV는 언제 처음 봤는가
- 만 18세 때 AV를 처음 봤으며 새로운 세상을 알게되어 스스로 검색해보게 되었다

Q : 좋아하는 장르는?
- 마사지

Q : 그렇게 좋아했나?
- 여자가 기분좋아하는 영상이 끌렸다. 그래서 혼자 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 때 AV가 아니면 시들해버린다.

Q : 첫 경험은 언제 누구와?
- 고 2 때 사귀던 사람과 했는데 그 때는 아팠을 뿐이었다. 그 당시에는 행위 자체를 별로 좋아하지 않았으며 야한 만화나 핸드폰 소설을 읽는 것을 좋아했다.

Q : 경험 인원은?
- 3명

Q : 기억에 남는 야스는?
- 남자가 발가락을 핥은 것. 행위 도중에 남자가 흥분했는지 갑자기 핥았다. 처음에는 그런 더러운 곳을 핥지 말아달라고 했지만 점점 기분이 좋아졌다. 또 목을 조르는 사람도 있었다. 좀 힘들긴 하지만 흥분 되었었다.

Q : 데뷔작을 찍은 소감?
- 너무 긴장해서 기억이 잘 안날 정도. 내가 선택했지만 처음 경험하는 세계고 남자 배우나 스탭에게 폐를 끼치지 않으면 안된다는 여러가지 생각에 굳었었다.

- 사실 구강 플레이도 처음이었다. 행위 자체는 알고 있었지만 AV라서 하는 거라고 생각했다. 구강 플레이를 하는 방법도 전혀 몰랐고 밝은 곳에서 벗은 남자의 몸을 제대로 본 것도 처음이다

Q : 가장 기분 좋았던 신은?
- 마지막 신이었다. '발가락을 핥아주세요'라는 요청을 들어줬기 때문이다. 또한 눈을 가리고 싶은 소망이 있었지만 사귀는 사람에게 부끄러워서 말도 못해서 하질 못했는데 하게되어서 흥분되고 좋았다. 보이지 않기 때문에 촉감에 더 신경이 쓰였다.

Q : AV에서 처음 해서 좋았던 자세는?
- 정상위 부터 측위가 기분이 좋았다. 물론 AV에 나온 어떤 자세도 좋았다. 감도가 올랐을지도 모른다.

Q : 데뷔작에서의 관전 포인트는?
- 굳어있고 서툰.. 있는 그대로의 나를 눈에 새겨줬으면 좋겠다. 그리고 내가 앞으로 어떻게 성장할 것인지 지켜봐주면 좋겠다.

Q : 해보고 싶은 야스 컨셉은?
- 억지로 하는 것이 흥분된다. 말도 없이 갑자기 시작해서 내가 '부끄러워요'라고 말을 해도 억지로 당하는 것 같은 것이 좋다.

Q : 앞으로의 포부는?
- 좋은 일에 더 욕심을 가지고 싶다. 그리고 '이건 흥분되겠지?'라는 의도가 영상에서도 전해지는 배우가 되고 싶다. 그리고 나처럼 야스에 대해 자신을 드러내지 못했던 사람이 내 작품을 계기로 바뀌게 되었으면 좋겠다. 리얼하게 기분 좋은 것을 모두에게 전하고 싶다.

Q : 야스 전도사다. AV 이외의 활동은 어떤 것이 있는가?
- 내 노래나 춤을 좋아해주는 사람들도 있다. 모든 것에 전력으로 부딪히고 싶고 AV는 물론 나의 무언가 하나라도 좋아해줬으면 좋겠다.

Q : 마지막 독자들에게 한마디!
- AV 배우가 되기로 결정한 후 나 자신은 굉장히 긍정적인 마인드를 가지게 되었다. 또한 SNS도 즐기고 있으며 나를 걱정해주는 사람들에게 그게 전달되었으면 좋겠다. 내 데뷔작을 보고 뭔가 느끼게 되면 좋겠다

정말 대단한 유명인에서 AV 배우로 과감하게 변신한 코미나토 요츠하. AV 배우로서 SOD records의 1호 아티스트로서 계속해서 승승장구하기를 바랍니다.


NETFILE.png

관련자료

댓글 8

남녀칠세마동석님의 댓글

  • 남녀칠세마동석
  • 작성일
m성향인가 보네 ㅎㅎ 기대되는 유망주구먼~

댕댕이긋님의 댓글

  • 댕댕이긋
  • 작성일
브컨하려나 브컨하면 지릴텐데

나목님의 댓글

  • 나목
  • 작성일
발가락이라 .... 심상치 않네요 ㄷㄷ

떡실신님의 댓글

  • 떡실신
  • 작성일
그냥 돈 때문에 한거 아닐까요?

xlaor님의 댓글

  • xlaor
  • 작성일
기대되네요

eodj안님의 댓글

  • eodj안
  • 작성일
정확히 언제 발매 되는건지
 6.27일 이라고 하면 내일 발매가 된다 하는것 같은데 영상을  바로 볼수 있을련지.

미스터크랙님의 댓글의 댓글

  • 미스터크랙
  • 작성일
아마존 판이 발매가 되고 일본 DVD는 8월에 발매가되는데 릴이 뜨는지 안뜨는지 봐야합니다 ㅎㅎ

eodj안님의 댓글

  • eodj안
  • 작성일
그렇군요. 촬영하고 2달 후에 발매갸 되는군요. 아마존 판 이라면 미국에 판매 하고 일본에는 8월에 발매하면서 나오는 군요.
Total 316 / 1 Page
번호
제목
이름
NETFILE.png

AV 뉴스

공지사항


월간 인기글


게시판별 최신글